본문 바로가기

뭘 이런것까지

(154)
[회현] 이자카야 유 회현역 1번 출구 골목으로 쭉 올라오다 보면 나오는 식당 [이자카야 유] 사실 눈에 잘 띄지 않음;; 이자카야라고 해서 일식 전문인가 했는데- 밑반찬 먹어보니 한식 맛집임-_ -* 처음 방문 때엔 김치우동이랑 돈까스 먹었는데, 우동면이 쫄깃한게 아니라 고속도로 휴게소 면발.. 그.. 푹 퍼진 면발.. ㅜㄴ ㅜ 국물은 시원시원 맛나고 반찬 맛난데 면발이.. ㅜㅜ 돈까스도 쬐만한게 몇조각 안되서 이집은 황인가 했는데- 고기 두께가 엄청나.. 몇조각 안먹고 배불러.. 암튼, 우리 메뉴 선정이 문제가 있음을 깨닫고 며칠 후에 재방문 함. 이번엔 돈까스랑 (맛있었다니깐) 오징어볶음을 주문~ (한식 맛집인걸-) 돈까스는 여전히 맛나고, 오징어볶음이 정말.. 후와.. 달지 않으면서도 맛깔나게 매콤하고 딱 떨어지는 맛..
[회현] 전통집, 바른돈부리 결론부터 말하자면, 이제는 안 갈 곳;; 우리 입맛에 맞지 않음 -_ -;; 맨날 줄 서 있길래 맛집인가보다 하며 들어간 전통집, 그러나 소금 맛집이었음. 우와.. 짠맛에 혀가 얼얼.. 거의 모든 테이블이 계란찜을 먹는 이유가 있는듯 -_ -;; 새로 생겼는지 외관이 깔끔해서 들어간 [바른돈부리] 가츠동도 감흥이 없고, 맛 없기 힘든 카레 돈까스도 무척 맛이 없었다. 아직 가볼 식당은 많으니까- 하는 마음으로 씩씩하게 나옴.
[경희대] 포보, 부리또인, 베나레스 경희대 근처에서 가장 자주 식사한 곳이 [포보]다. 쌀국수랑 돈까스가 있숴~!! 가격도 완전 저렴한데 맛도 좋아서 자주 가고 있음. 쌀국수랑 돈까스 세트도 있고, 치킨까스랑 다른 것도 있는데, 우린 그냥 따로 하나씩 시킴. 쌀국수 양도 넉넉하고 돈까스가 정말 냄새도 하나 안나고 고기도 부드럽다. (옛날 허수아비 였다는데? 어디선가 익숙한 상호..) 튀김옷도 얇은데 고기가 보드라워서 딱 맛좋음. 먹을게 딱히 생각나지 않는다면 경희대 정문 [포보] 추천~ 간단하게 먹고 싶어서 찾아 들어간 [부리또인]. 나는 밥이 들어간 부리또 보다 퀘사디야가 더 좋은데, 여긴 부리또만 있넹.. 기본 치킨 부리또랑 체다치즈후라이드 주문함. 칠리 포테이토 기대하며 주문한거임. 부리또는 속재료를 감싸서 한번 더 구워주는지 또띠야..
[회현] 그냥 밥집 - 맛있는 밥집!! 회현역 1번 출구로 나와서 골목으로 쭉 올라오다 보면 나오는 '그냥 밥집' 평소 점심 시간에 사람들도 많고 해서 가봤다. 슥~ 보니 김치찌개랑 연탄불고기 많이 주문하는듯 하여 우리도 똑같이- 먼저 밑반찬부터 깔아주시는데 하나같이 너무 맛있다. 미역국도 나옴. 밥 두그릇 각이야-_ -;; 김치찌개 국물이 맑으면서도 개운하니 맛있고, 연탄불고기도 상추에 싸서 한입 크게 먹으면 완전 맛남. 그냥 밥집 아니고, 완전 맛있는 밥집!!
[회현] 회현집 - 김치찌개 회현역 1번 출구 골목에 위치한 [회현집] 자리에 앉아서 김치찌개를 주문하면 계란말이와 라면사리가 알아서 주문되는듯 하니, 원하지 않는 사람은 꼭 안먹는다고 말해야 함;; 돼지고기가 들어간 김치찌개는 맛있었지만, 반찬은 설탕잔치;; 깻잎도 무말랭이도 장조림도 전부 달아달아~ 우리 입맛엔 아닌걸로.
[회현] 가메골 손왕만두 만두가 맛나다길래 가봄. 12시가 막 지난 시간이라 자리가 있을까 걱정했지만 한자리가 막 나서 앉을 수 있었음 . 럭키~ 후기에 칼국수는 그냥저냥이길래 기대 없이 하나 주문하고, 만두 반반 섞어 한접시(고기2+김치2) 주문. 칼국수 면이 손으로 밀어 만든거라 쫄깃하고 맛나다! 비록 국물이 짰지만 국물 많이 안먹는 나로서는 칼국수 맘에 들어- 게다가 4천원. 가성비 굳. 만두는 피가 정말 쫄깃하고 맛남. 속도 꽉차있고 짜지 않고 담백해. 김치도 많이 안매운데 김치맛이 아삭해서 별미. 오.. 굳굳.. 다시 또 올 생각임.
어벤져스:엔드게임 보고 왔다 나는 히어로물을 좋아한다. 엑스맨도 좋아하고, 마블 히어로도 좋아하고, 슈퍼맨이나 배트맨은 별로 안좋아하고;; 암튼, 어벤져스 시리즈는 다 봤다. 다 좋아하고. (캡틴 아메리카는 그닥;; 블랙 위도우 짱!!) 평일 조조로, 명당 자리에서, 영화 속 모두가 숨죽일 때 관람객들도 숨소리 하나 내지 않는 놀라움을 경험하며 어벤져스 마지막 시리즈 엔드게임을 봤다. 이 영화는, 어벤져스 팬들을 위한 영화였어. 그동안 사랑해줘서 고마웠다며 악수해주고 떠나는 느낌- 나는 어벤져스 팬이 아니었나봐.. 그냥 각각의 영웅들이 좋았을 뿐.. (나는 슈퍼맨과 배트맨이 싸우는걸 이해 못하는 1인임.) 그래도 어쨌거나 사랑했었다. 어벤져스. 그럼 안녕- 이제는 또 어느 영웅을 기다린담- (요새는 루시퍼에 빠져 있긴 함)
알리 익스프레스, 싸게, 여유롭게- 알리 익스프레스를 처음 접하게 된 건, 루빅스 큐브 때문이었다. 아이들 장난감이 중국에서 만들어진게 많은데, 중국에서 산다면 더 싸게 살 수 있다고 하니, 이참에 나도 중국 직구를 해볼까 하고. 타오바오 같은 사이트에서 옷 구매하는 사람들은 진작 봐왔지만, 배대지 이용하는건 너무 귀찮아서 안하게 되더라고.. 알리는 직구가 되는 데다가, 배송료 무료인 제품들이 넘 많아!! 대신 시간도 오래 걸리지!! 넉넉히 20일~한달 정도..?? 잊을만 하면 온다. 가볍고 부피 적은 애들은 우편함에 꽂히기 때문에 분실 염려도 있으니, 싸고 잃어버려도 쿨하게 넘길 수 있는 제품을 주문하는게 정신건강에 좋을듯- 암튼 그래서 나는, 루빅스 큐브를 국내 판매가의 절반 정도 가격으로 주문했다. (알리 QIYI큐브) 이어서 루미큐..